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피아노 건반을 사랑한 물리학자 김지수

LG화학기술연구원 정보전자소재연구소 연구원

“쇼팽을 좋아합니다. 작품마다 풍부한 감수성이 배어 있으니까요.”그랜드 피아노와 드럼이 있어 저녁 시간에는 연주도 감상할 수 있다는 대전의 한 레스토랑에서 만난 LG화학기술연구원 정보전자소재연구소 김지수 박사는 턱시도 차림으로 피아노 앞에 앉았다.익숙한 곡을 들려달라는 기자의 부탁에 김 박사는 쇼팽의 ‘즉흥환상곡’...(계속)
글 : 대전=강석기 기자 sukki@donga.com

과학동아 2008년 10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08년 10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