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고기 먹고 체하면 능이, 감기엔 표고

송이 장아찌에서 살구향 나는 꾀꼬리버섯까지

“신라 선덕여왕 3년(704년), 금지(金芝)와 서지(瑞芝)를 진상물로 왕에게 올렸다.”김부식의 역사서 ‘삼국사기’(1145)에 나오는 내용으로 버섯에 대한 우리나라 최초의 기록이다. 금지는 나무에서 나는 버섯(목균)을, 서지는 지상에서 나는 버섯(지상균)을 각각 의미하지만, 현재 정확한 종은 알 수 없다.허준의 ...(계속)
글 : 김양섭 성균관대 생명공학부 연구교수 phallus46@korea.com

과학동아 2008년 10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08년 10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