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나무로 만든 꿈의 롤러코스터

스릴과 안전, 두 마리 토끼 잡은 '괴물'

대부분 롤러코스터가 열차에 동력을 전달하는데 체인을 사용하는 것과 달리 T-익스프레스는 쇠줄을 사용한다. 그래서 소음이 나지 않을 뿐만 아니라 속도도 2배빠르다.대부분 롤러코스터가 열차에 동력을 전달하는데 체인을 사용하는 것과 달리 T-익스프레스는 쇠줄을 사용한다. 그래서 소음이 나지 않을 뿐만 아니라 속도도 2배빠르다.

출발  소리 없는 공포의 비밀오금이 저리다. 무릎을 굽힐 때 접히는 뒤쪽 부분, 오금. 이곳으로 다리와 발에 분포하는 혈관과 신경이 모두 통과한다. 승강장을 떠나 꼭대기로 올라가는 순간. 앞으로 찾아올 공포감이 온몸에서 발끝까지 오금을 통해 전해진다.‘지금이라도 내릴까.’ 하지만 이 ‘괴물’은 주저할 틈마...(계속)

사진 : 고승범 kosb13@hanmail.net
글 : 안형준 butnow@donga.com

과학동아 2008년 05호

태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종이잡지 정기독자는 구독중인 잡지의 모든 콘텐츠를 구독 기간 동안 무료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과학동아 2008년 05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