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양성자 있어야 변비 안 걸린다

조르젠슨 교수는 양성자가 신경전달물질과 유사한 역할을 한다고 주장했다.조르젠슨 교수는 양성자가 신경전달물질과 유사한 역할을 한다고 주장했다.

원자의 구성요소인 양성자가 신경전달물질과 비슷한 역할을 하는 것으로 밝혀졌다.보통 동물은 배설을 하기 위해 평균 50초에 한번씩 장 근육이 수축돼야 한다. 이때 양성자가 장 세포와 주변 근육 세포 사이에서 신경전달물질처럼 매개 역할을 한다고 미국 유타대 뇌과학연구소 에릭 조르젠슨 교수팀이 생명과학분야 국제저널인 ‘셀’ 1월 11일자에 ...(계속)

글 : 서영표 sypyo@donga.com

과학동아 2008년 02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08년 02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