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미술관에 간 화학자

인상파 화풍의 비밀은 병치혼합

타히티의 여인들, 해변에서 | 폴 고갱, 1891년 _ 캔버스에 유채, 69×91.5cm타히티의 여인들, 해변에서 | 폴 고갱, 1891년 _ 캔버스에 유채, 69×91.5cm

Musee d’Orsay필자는 화학자다. ‘화학자가 웬 미술?’이라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사실 미술은 화학에 의해 그 생명력이 유지되는 예술이다. 다른 예술 분야와 달리 시각예술인 미술은 반드시 표현 매체가 있어야 한다. 전통 미술에선 이 매체가 물감이다.음악이 인간의 목(성악)이나 악기(기악)를 매체로 사용하듯이 미술은 물...(계속)

글 : 전창림 홍익대 화학시스템공학부 cjun@hongik.ac.kr
이미지 출처 : 지엔씨미디어

과학동아 2007년 07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07년 07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