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개의 덩치를 결정하는 유전자

세인트버나드는 작은 개에 없는 인슐린유사성장인자 1(igf-1) 때문에 덩치가 크게 자란다.세인트버나드는 작은 개에 없는 인슐린유사성장인자 1(igf-1) 때문에 덩치가 크게 자란다.

세인트버나드와 치와와는 같은 종이지만 덩치가 50배 이상 차이가 난다. 그런데 이 크기 차이가 유전자 하나에 의한 것이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미국 국립인간게놈연구소의 네이트 셔터 교수는 크고 작은 포르투갈 워터도그 500마리를 대상으로 골격과 크기에 따라 DNA를 분석한 연구결과를 지난 10월 11일 미국 뉴올리언스 인간유전체학회에서 발표했다.연구팀은 크고...(계속)

글 : 동아사이언스 편집부

과학동아 2006년 11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06년 11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