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세계 과학도를 품에 안은 중립국 스위스

"유럽의 아시아 진출 관문은 한국"

한국과 스위스 과학기술협력의 중심 역할을 하고 있는 로잔공대의 만손 교수.한국과 스위스 과학기술협력의 중심 역할을 하고 있는 로잔공대의 만손 교수.

“우리 학교에서는 나를 ‘미스터 코리아’(Mr. Korea)라고 부릅니다.”스위스의 명문 로잔공대(EPFL)의 얀 안데스 만손 교수는 한국에 대한 관심이 남다르다. 그의 아내는 한국계 미국인. 덕분에 한국 여성의 파워를 실감하고 있다며 농담도 던진다.만손 교수의 한국 사랑은 아내의 영향이기도 하지만, 더 큰 이유는...(계속)

글 : 임소형 sohyung@donga.com

과학동아 2006년 04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06년 04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