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왜 우리는 황우석을 믿었는가

믿음이 오류에 빠질 때

황우석 박사가 서울대 조사위원회의 최종 발표 후 고개를 숙여 사과하고 있다.황우석 박사가 서울대 조사위원회의 최종 발표 후 고개를 숙여 사과하고 있다.

사람은 자기가 믿고 있는 신념을 쉽게 버리지 못한다. 그 신념이 자기 자신과 깊이 관련되어 있을 때 더욱 그렇다. 왜 그럴까. 무엇보다도 사람은 머릿속, 마음 속에서 ‘일관성’을 추구하기 때문이다. 사람은 자기가 원래 가지고 있던 생각과 일치하는 정보가 들어오면 기꺼이 그 정보를 받아들이지만, 일치하지 않는 정보가 들어오면 거부하거나 ...(계속)

글 : 나은영 서강대 신문방송학과 ena@sogang.ac.kr
이미지 출처 : GAMMA 외

과학동아 2006년 02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06년 02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