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신경세포가 그리는 초상화

전기신호 포착해 로봇 팔에 전달

“이걸 정말 네가 만들었니?” “네, 주인님” “이 무늬를 어디서 따온 거지?” “나뭇결의 모양을 기하학적으로 재구성한 것입니다, 주인님.” 다음 날, 주인은 좀더 큰 나뭇조각을 가져와서 전기식 진동칼과 함께 앤드류의 손에 건네줬다. “이걸로 뭐든지 만들어봐라,...(계속)

과학동아 2003년 08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03년 08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