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일상 재료로 40분만에 지문 위조 가능

지문인식시스템 80% 속아넘어가

물렁물렁한 플라스틱에 손가락을 눌러 지문을 남긴 후, 여기 에 액체상태의 젤라틴을 부어 인공 지문을 만들었다.물렁물렁한 플라스틱에 손가락을 눌러 지문을 남긴 후, 여기 에 액체상태의 젤라틴을 부어 인공 지문을 만들었다.

집에서 구할 수 있는 재료만으로도 지문을 간단하게 위조할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영국 BBC에 보도됐다. 위조된 지문은 현재의 지문인식시스템에서 80%의 성공률을 보일 정도로 정교했다.이 연구의 주인공은 일본 요코하마대의 쓰토무 마쓰모토 공학교수. 그는 플라스틱을 뜨거운 물에 넣어 말랑말랑하게 한 후 여기에 손가락을 눌러 지문이 남도록 했다. 이 플라스틱은 ...(계속)

글 : 동아사이언스 편집부

과학동아 2002년 06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2002년 06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