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1. '철세계'에서 환타지 소설까지

한국 SF문학사

1980년대 재출간된 문윤성의 1980년대 재출간된 문윤성의

21세기를 코앞에 둔 시점이지만 아직 우리나라의 SF는 척박한 수준에 머물러 있다. 이 독특한 분야에 대해 대다수 사람들은 여전히 유치한 싸구려 대중문학이라는 선입감에서 벗어나지 못하고 있고, 일부는 복잡한 과학기술의 계몽수단 정도로만 이해한다. 문제는 우리나라의 SF 작가지망생들조차 상당수가 그런 생각에 빠져있다는 점이다.미국의 휴고 건즈백이 &lsquo...(계속)

글 : 박상준

과학동아 1999년 08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1999년 08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