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집파리·모기·바퀴벌레의 사생활

사람 피를 빨아먹는 파리도 있다. 피부 위에 앉아있는 아프라카 체체파리.사람 피를 빨아먹는 파리도 있다. 피부 위에 앉아있는 아프라카 체체파리.

집파리의 사생활딱딱한 음식물 침 묻혀 먹는다집파리는 두개의 날개를 갖고 있으며 몸의 길이는 약 4-7.5mm다. 암컷이 수컷보다 몸집이 큰 편이다. 암컷은 쓰레기통, 인분, 썩은 야채더미와 같이 적당한 습기를 지닌 곳에 알을 낳는다. 한번에 낳는 수는 75-1백50개이며 일생에 5-6번 알을 낳는다.하얀 색의 유충(구더기)은 알에서 깨어난 후 3-7일 후에...(계속)

글 : 김준범 삼성제약 개발부

과학동아 1997년 08호

태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종이잡지 정기독자는 구독중인 잡지의 모든 콘텐츠를 구독 기간 동안 무료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과학동아 1997년 08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