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스트레스 받으면 코가 차가워진다

적외선으로 얼굴 온도 측정

평상시 얼굴의 온도 분포도(위). 코의 온도가 34℃정도다. 컴퓨터 게임에서 지고 있는 상태에서 촬영한 얼굴(아래). 평상시보다 코의 온도가 2℃정도 내려갔다.평상시 얼굴의 온도 분포도(위). 코의 온도가 34℃정도다. 컴퓨터 게임에서 지고 있는 상태에서 촬영한 얼굴(아래). 평상시보다 코의 온도가 2℃정도 내려갔다.

화가 나거나 창피한 일을 당하면 얼굴이 닳아 오르는 것을 느낄 수 있다. 그런데 스트레스를 받으면 오히려 코 온도가 낮아진다는 실험결과가 발표됐다.일본 통산성에서는 생리심리학을 이용해 인간의 감각을 지표화하려는 프로젝트의 한 분야로 얼굴을 적외선 카메라로 촬영해 스트레스 지수를 알아내는 기계를 개발했다. 생리심리학이란 생리적 현상으로부터 심리상태를 측정하는...(계속)

글 : 동아일보사 편집부

과학동아 1997년 04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1997년 04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