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인해전술 구사하는 군대개미

휩쓸고 지나가면 생명의 흔적조차 찾을 수 없어

개미군대의 야영.일개미들이 손을 맞잡고 휘장을 만든 모습이다.이 속에 애벌레와 여왕,그리고 동료들이 들어 앉는다.개미군대의 야영.일개미들이 손을 맞잡고 휘장을 만든 모습이다.이 속에 애벌레와 여왕,그리고 동료들이 들어 앉는다.

서슬이 시퍼런 대형 낫과 같은 턱을 철커덕거리며 헤아릴 수도 없이 많은 거대한 개미들이 마을을 습격한다. 저마다 먼저 도망치려는 사람들로 엎치고 덮치며 마을은 순식간에 아수라장으로 변한다. 미처 피하지 못한 사람들은 그 거대한 턱에 의해 무참하게 난도질을 당한다.할리우드에서 만들어낸 어느 옛날 공상과학 영화의 한 장면이다. 미국 유학 시절 필자는 종종 교내...(계속)

글 : 최재천 서울대 생물학과

과학동아 1996년 12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1996년 12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