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새로 설계한 정자세포 고환 이식 성공

미국 펜실베이니어대학 연구팀이 특허 신청

난자를 뚫고 들어가는 정자. 인간의 것이다.난자를 뚫고 들어가는 정자. 인간의 것이다.

  미국의 과학자 두명이 특허신청한 유전공학연구결과가 세인의 관심을 끌고 있다. 최근호 뉴사이언티스트지에 따르면 미국 펜실베이니어대학의 수의학과 랄프 브링스터와 좀 존마만은 정자의 유전자를 조작해 건강한 유전자만을 자손에 전달케 하는 기술을 개발해 유럽에 특허를 신청했다는 것.이들은 원세포가 정자로 진화하는 과정에서 나쁜 유전자를 솎아내는...(계속)

글 : 동아일보사 편집부

과학동아 1994년 07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1994년 07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