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하늘에 떠있는 별들의 절반은 짝별

(그림1) 연성(그림1) 연성

 하나의 반짝이는 별을 망원경을 이용하여 두개의 별로 분리해 보았을 때 우주의 신비를 느끼게 된다. 금상첨화로 이 이중성이 알비레오처럼 황금색과 하늘색을 띠고 있다면… 밤하늘의 별 중 반 이상이 이중성이다. 이중성은 먼 하늘 물체처럼 투명도에 의해 제약을 받지 않으므로 특별히 관측회를 가지 않더라도 학교나 집 옥상에서 훌륭한 관측을 할...(계속)

글 : 동아일보사 편집부

과학동아 1994년 03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1994년 03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