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하마

물에서 더 잘 달리는 수륙양용차

물에서 더 잘 달리는 하마물에서 더 잘 달리는 하마

「나보다 더 못생긴 동물 있으면 나와 보라」고 큰 소리치는 「물에서 사는 말」 올여름과 같이 작열하는 날씨앞에서는 장사가 따로 없다. 동물원의 동물들도 하나같이 더위에 지쳐 축 늘어진다.사람도 몸집이 큰 사람이 더위를 더 많이 타듯이 동물들도 코끼리나 하마(河馬)와 같이 덩치가 큰 녀석들일수록 더위를 더 못견디는 모양이다.원래 하마는 아프리카의 적...(계속)

글 : 김성원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 수의학

과학동아 1990년 11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1990년 11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