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가뭄과 폭염으로 산불 잦아

미국「옐로스톤」등 국립공원 최악의 사태

와이오밍의 산불와이오밍의 산불

계속되는 가뭄과 더위는 미국 서부지역의 국립공원들을 마구 파괴하고 있다. 산불이 자주 일어나 '와이오밍'주의 '옐로스톤'(yellow stone) 국립공원은 4만헥타르나 폐허가 됐는데 이것은 역사상 최악의 사태라는것.또한 같은주에 있는 '그랜드 테톤'(Grand Teton)국립공원과 앨라스카의 여러 산림지대도 산불...(계속)

글 : 동아일보사 편집부

과학동아 1988년 09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1988년 09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