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소련의 환경보호의 명암

자유주의국가와는 정반대되는 문제생겨

바이칼호 주변, 삼림훼손으로 말썽이 일고 있다.바이칼호 주변, 삼림훼손으로 말썽이 일고 있다.

흔히 사회주의국가에서는 환경보존문제가 아주 쉽고 간단하게 해결될 것이라고 서방측 사람들에게 알려져 있다. 왜냐하면 토지나 삼림 등에 대한 개인소유가 인정되어 있지 않기 때문에 국립공원이나 자연보호지역으로 지정하거나 수용하는데 어려움이 없을 것이기 때문. 그러나 이런 문제는 없다해도 최근 '이즈베스챠'가 지적했듯이 "공동소유라는 것은 ...(계속)

글 : 동아일보사 편집부

과학동아 1988년 03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1988년 03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