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아테네, 여름에는 죽음의 도시로

고열, 대기오염으로 1200여명죽어

그리스의 비극, 제대로 도시계획을 했다면 피할 수 있는 재난이었다.그리스의 비극, 제대로 도시계획을 했다면 피할 수 있는 재난이었다.

오늘날 한경에 대한 고려없이 도시개발을 했을때 어떤 결과가 빚어질것인가를 가장 잘 보여주는 도시가 그리스의 아테네라고 전문가들은 말한다. 신문들은 근래 수년동안 아테네에서 더위로 죽은 사람이 1천 2백여명이나 된다고 요란하게 보도하고 있다. 아테네시내는 지난 여름 섭씨 50도가 된 날이 며칠 있었고 1주일 계속 40도 이상인때도 있었다.그런데 이같은 열파 ...(계속)

글 : 동아일보사 편집부

과학동아 1987년 10호

태그

이전
다음
1
과학동아 1987년 10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