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Intro. 유전자가위 법정에 서다!

어과동 법정에 오신 여러분, 환영합니다. 오늘 재판은 크리스퍼(CRISPR-Cas9, 유전자가위)의 죄를 따져보는 시간입니다. 크리스퍼는 지난해 유전자 교정 아기를 만드는 연구에 참여한 죄로 이 자리에 섰습니다. 이 연구가 윤리적인 측면에서 잘못되었다는 과학자들의 거센 비판을 받고 있기 때문이지요. 그러나 변호인은 크리스퍼에겐 잘못이 없다...(계속)
글 : 이윤선 어린이과학동아 petiteyoon@donga.com
사진 및 도움 : 김진수(기초과학연구원 유전체교정연구단 단장), 김형범(연세대학교 의과대학 교수),  전방욱(국가생명윤리위원회 위원, 강릉 원주대학교 생물학과 교수), 김윤영(툴젠 치료제연구소 책임연구원), 김석중(툴젠 사업개발 이사)
기타 : [디자인] 최은영
기타 : [일러스트] 서춘경, 달상

어린이과학동아 2019년 04호
이전
다음
1
어린이과학동아 2019년 04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