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천재 곤충학자 ‘파보니 벌레리나’

평소 곤충을 좋아해 한때 제2의 파브르를 꿈꿨던 썰렁홈즈. 오늘은 모처럼 따뜻한 봄을 맞아 곤충 관찰에 나섰다. 장소는 썰렁홈즈가 살고 있는 동네 뒷산! 숲길을 따라가며 보니 각종 벌레집과 개미, 나비 등 다양한 곤충들을 볼 수 있었다. 기분이 좋아진 썰렁홈즈가 노랫소리를 흥얼거리기 시작하던 그때! 풀숲에서 메뚜기 코스프레를 한 요상한 사람이 뛰어나와 말했...(계속)
글 : 고선아 어린이과학동아 sunnyk@donga.com
번역 : 김석

어린이과학동아 2015년 09호
이전
다음
1
어린이과학동아 2015년 09호 다른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