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도니는 들판을 달리고 싶다!

어과동 자연다큐멘터리

차디찬 겨울날. 북한산 중턱. 한 멧돼지 가족이 상수리나무 아래에서 휴식을 취하고 있습니다. 올 여름에 태어난 아기 멧돼지 ‘도니’와 가족들입니다. 도니는 노란빛을 띤 세로줄무늬가 아직 몸에 남아있습니다. 도니 오른쪽은 어미 멧돼지. 어미는 몸무게 100kg이 넘는 큰 덩치를 가졌습니다. 그런데 무슨 일일까요? 방금까지 나무 아래 널브...(계속)
글 : 이혜림
도움 : 이우신 서울대학교 농업생명과학대학 산림과학부
도움 : 한상훈 국립생물자원관 동물자원과
도움 : 황보연 국립공원관리공단 속리산국립공원사무소
진행 : 임성훈
이미지 출처 : 동아일보, 위키미디어 등

어린이과학동아 2011년 23호

태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종이잡지 정기독자는 구독중인 잡지의 모든 콘텐츠를 구독 기간 동안 무료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어린이과학동아 2011년 23호 다른추천기사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