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Career] 마음 흔드는 가시화기술

KISTI 연구실 탐방 ➎ 가시화기술개발실

#1우주를 여행한다. 성운을 두 개 지나자 그래픽 모양이 변한다. 허공에 격자 모양의 선이 생기고, 그 안에 두 개의 천체가 놓인다. 블랙홀이다. 두 블랙홀은 서로를 향해 점점 다가가는 중이다. 태극무늬를 그리듯 원을 이루며, 이들은 위태로운 충돌의 순간을 향해 간다. 격렬한 충격의 여운은 중력파로 우주 구석구석에 전해진다.#2지구 위 가장 큰 인공 건축물...(계속)
글 : 윤신영
기타 : [공동기획] kiSTi한국과학기술정보연구원
이미지 출처 : KISTI 가시화기술개발실

과학동아 2016년 10월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종이잡지 정기독자는 구독중인 잡지의 모든 콘텐츠를 구독 기간 동안 무료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