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삼한사온은 신기루?

조선 양반도 투덜댄 겨울날씨

“올겨울 강추위가 유난합니다. 열흘간 강추위가 지속됐지만 한파는 수그러들 기미가 보이지 않습니다. 특히 우리나라 겨울 날씨의 대표적인 ‘삼한사온(三寒四溫)’. 더 이상 보기 힘들어진 걸까요. 한번 한파가 찾아오면 일주일 이상 지속되면서 삼한사온이란 말이 무색해졌습니다.” -2011년 1월 6일 YTN“내...(계속)
글 : 김민수 minsa@donga.com
이미지 출처 : 동아일보, istockphoto, 일러스트 | 유한진

과학동아 2012년 02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종이잡지 정기독자는 구독중인 잡지의 모든 콘텐츠를 구독 기간 동안 무료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