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생각을 표현하는 도구 ‘공학’

기계공학과에 진학한 필자를 공학박사의 길로 들게 한 결정적인 동기는 안성훈 교수의 수업이었다. 그 수업에서 나만의 아이디어를 공학을 통해 표현하는 방법과 그것을 위한 새로운 제조 방법을 배울 수 있었다. 그리고 이것을 필자의 연구 주제로 선택하기에 이르렀다. 그러던 중 한국학술진흥재단(현 한국연구재단)에 제출한 연구 제안서가 채택돼 기능성 나노복합재료를 이...(계속)
글 : 추원식·서울대 기계항공공학부 박사후연구원 wschu79@snu.ac.kr

과학동아 2009년 12호

태그

이전
다음
1
위의 콘텐츠는 유료 서비스입니다. 기사 내용 전체를 보시거나 잡지용 PDF를 보시려면 유료 서비스를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종이잡지 정기독자는 구독중인 잡지의 모든 콘텐츠를 구독 기간 동안 무료로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